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안철수 "다운계약서, 국민들께 사과…더 엄중한 자세 노력할 것"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9.27 14: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고유선 기자 =
News1김상렬 기자 김상렬 기자
News1김상렬 기자 김상렬 기자



안철수 무소속 대선 후보는 27일 부인 김미경 서울대 교수의 아파트 매매 다운계약서 작성과 관련, "어쨌든 잘못된 일이고 국민들께 사과드린다"며 "더 엄중한 자세와 기준으로 살아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이날 서울 공평동의 캠프 사무실에서 입장 발표를 통해 "저도 어제 언론을 보고 확인한 다음에 사실을 알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후보는 그러나 일체의 질문을 받지 않고 바로 자리를 떠나 비록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는 모습을 보였음에도 본격적인 검증을 회피하려 하는 듯한 인상을 줬다.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