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안철수 검증공세 먹혔나? 2일조사 결과는…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7,599
  • 2012.10.04 08: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동아·한국·MBC, 추석 여론조사 발표···안철수 검증공세 '문제없다?'

ⓒ사진=뉴스1제공
ⓒ사진=뉴스1제공
연일 터져 나온 검증공세에도 안철수 무소속 대선후보의 지지율은 양자대결에서 여전히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를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추석 밥상 민심에서 그에 대한 검증이 '문제없다'는 결론을 얻었다는 분석이다.

박 후보는 안 후보,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와의 다자대결에서는 여전히 1위를 고수했다.

동아일보가 지난 2일 리서치앤리서치(R&R)에 의뢰해 전국 성인 남녀 1000을 대상으로 실시한 양자대결 여론조사(오차범위 95% 신뢰수준에 ±3.1%)에서 안 후보는 48.2%의 지지를 얻어 43.7%에 그친 박 후보를 4.5%포인트 차로 밀어냈다.

박 후보와 문 후보 간 양자대결에서는 박 후보가 47.4%로 44.5%에 그친 문 후보를 제쳤지만 오차 범위 내에서 접전 양상이다. 박 후보는 50대와 60대 이상에서 여전히 높은 지지율을 보였지만 40대와 충청권에서의 지지율 하락이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다자대결에서는 박 후보가 37.7%의 지지율로 가장 앞섰으며, 안 후보가 26.6%, 문 후보가 22.4%를 얻었다. 다만, 야권단일화 지지도에서는 문 후보가 42.5%로 안 후보(38.7%)를 앞섰다.

이와 함께 한국일보가 지난 2일 한국리서치와 함께 전국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오차범위 95% 신뢰수준 ±3.1%) 양자대결에서도 박 후보(41.1%)는 안 후보(49.7%)에 뒤졌다. 아울러 박 후보는 문 후보와의 양자대결에서도 43.7%대 47%로 3.3%포인트 뒤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대해 김춘석 한국리서치 부장은 "추석을 거치며 소폭 조정은 있었지만 박 후보가 바닥을 다지고, 안 후보의 상승세가 주춤하고, 문 후보가 경쟁력을 확보해가는 흐름에는 변화가 없다"고 설명했다.

한국일보의 다자대결 조사에서는 박 후보가 37.5%로 안 후보(28.8%), 문 후보(21.6%)를 앞섰다. 야권 단일화 적합도에서는 안 후보가 41%, 문 후보가 40.8%로 접전을 벌였다.

MBC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같은 날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오차범위 95% 신뢰수준에 ±3.1%)에서도 결과는 크게 다르지 않았다.

양자대결에서 안 후보는 47.7%로 40.8%에 그친 박 후보를 앞섰으며, 문 후보(44.9%)도 44.5%에 그친 박 후보를 오차 범위 내에서 제쳤다. 다자대결에서는 박 후보가 37%, 안 후보 26.4%, 문 후보 22.5% 순으로 나타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가계대출 옥죄기…주담대·신용이어 주식 '빚투'도 한도 관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