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토마토, 뇌졸중 예방에 효과적

머니투데이
  • 이슈팀 정소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09 10: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토마토 ⓒ AFP=News1
토마토 ⓒ AFP=News1
토마토의 주성분인 리코펜(lycopene)이 뇌졸중 위험을 낮추어주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동부 핀란드 대학 연구팀이 남성 1천31명(46-65세)을 대상으로 평균 12년에 걸쳐 실시한 조사분석 결과 이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8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리코펜, 알파카로틴, 알파토코페롤, 레티놀 등 항산화물질의 혈중수치를 측정하고 뇌졸중과의 연관성을 비교분석했다.

그 결과 리코펜만이 뇌졸중 위험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을 이끈 요우니 카르피(Jouni Karppi)박사가 밝혔다.

리코펜의 혈중수치가 가장 높은 그룹은 가장 낮은 그룹에 비해 뇌졸중 발생률이 평균 55% 낮았다.

뇌졸중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허혈성 뇌졸중(뇌경색)으로만 국한했을 땐 리코펜 혈중수치 상위그룹이 하위그룹에 비해 뇌졸중 위험이 59% 낮았다.

뇌졸중은 뇌혈관이 막혀 발생하는 허혈성 뇌졸중과 뇌혈관이 파열돼 나타나는 출혈성 뇌졸중 등 2가지 형태가 있으며 허혈성 뇌졸중이 대부분을 차지한다.

이에 대해 미국 뉴욕 레녹스 힐 병원 뇌졸중센터실장 라파엘 오티스 박사는 리코펜은 항산화물질의 하나로 염증 감소, 면역기능 개선, 혈소판응집 차단, 혈전형성 억제 등의 효능이 있다고 논평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신경학회 학술지 '신경학(Neurology)'최신호(10월9일자)에 실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