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푸틴 러시아 대통령, 유도 8단으로 승급

머니투데이
  • 이슈팀 정소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11 09: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AFP=News1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AFP=News1
유도 애호가로 잘 알려진 블라디미르 푸틴(60)러시아 대통령이 유도 8단으로 승급했다.

국제유도연맹(IJF)은 11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최근 60회 생일을 맞은 푸틴 대통령에게 8단을 수여하게 돼 큰 영광"이라며 "러시아의 대통령이자 IJF 명예회장으로서 완벽한 유도 홍보대사 역할을 해주고 있다"고 밝혔다.

14살부터 러시아 전통 호신술인 '삼보'를 수련한 푸틴은 유도로 종목을 바꾼 뒤 18살 때 검은띠를 따고 고향인 레닌그라드(현 상트페테르부르크) 대회에서 우승하기도 했다.

유도 교본과 입문용 DVD를 제작할 정도로 유도에 심취한 푸틴은 종종 유도복을 입고 연습하는 모습을 언론에 공개, 체력적으로 문제가 없음을 과시하고 있다. 일본을 방문했을 때는 유도도장에 찾아가 젊은 선수에게 엎어치기 한판승을 거두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특히 2012런던 올림픽에서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총리를 개막식에 보내고 자신은 유도 결승에 맞춰 런던을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런던 올림픽 남자 유도에서 러시아가 금메달 2개를 획득한 것도 푸틴의 유도 강화 정책 성과라는 평이다.

마리우스 비제르 IJF회장은 "푸틴 대통령은 유도의 가치를 한단계 상승시켰다"고 평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 깎아 드립니다"…은행 '고정금리 주담대' 세일 나선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