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화전기, AC-GPS 국산화 시제품 발표회 가져

머니투데이
  • 배병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11 10: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화전기 차트
이화전기 (1,115원 ▲15 +1.36%)는 중소기업청 및 인천공항과 민관공동 개발사업으로 추진 중에 있는 항공기지상전원공급장치(AC-GPS : Air Craft-Ground Power Supply)의 국산화 개발과 자체시험을 완료하고 시제품 발표회를 10일 이화전기공업연구소에서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AC-GPS의 개발은 인천공항과 무정전전원공급장치(UPS) 국내 산업용 전력기기 대표 중소기업인 이화전기가 공동으로 2011년 6월부터 3년 연구기간으로 수행하고 있으며, 향후 공인인증시험과 인천공항에서 현장운영을 거쳐 2013년 하반기부터 상용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장치는 계류장에 주기하고 있는 항공기에 필요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하여 전압과 주파수를 정밀하게 변환하는 전력공급장치로 항공기 보조발전엔진(APU : Auxiliary Power Unit)을 대체하는 친환경 설비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인천공항에 104대(외국산)를 운영 중에 있다.

AC-GPS는 기존 외국산 제품에 비해 장비의 출력 향상과 터치스크린 제어, 케이블드럼 원격제어개발 등 상용자 측면의 안전성, 편리성 및 효율성을 증대시킨 것이 특징이다. 오는 2025년까지 제2여객터미널의 신규 설비 수요 등 총 174대를 설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 달 수입이 없어요"… 30년 버틴 공인중개사도 문 닫을까 고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