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인도 96세 노인 득남, '최고령 아빠' 등극

머니투데이
  • 이슈팀 김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17 13: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ndiatvnews.com
ⓒindiatvnews.com
인도의 96세 남성이 '세계 최고령 아빠'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17일 복수의 외신에 따르면 인도 북부 하리아나주에 사는 람지트 라그하브(96)는 아내 샤쿤달라(54)와의 사이에서 이달 초 둘째 아들을 얻었다.

람지트는 이미 2년 전 첫째 아들을 낳은 뒤 최고령 아빠라는 기록을 세운 바 있다.

그는 "이웃들이 질투하면서 비법을 묻지만 나는 그들에게 '신의 뜻'이라고 말한다"며 건강 비결로 매일 아몬드와 버터, 우유 등을 챙겨먹는 것을 꼽았다.

22년 전 남편을 만난 아내 샤쿤달라는 "남편이 가끔 소리를 지르기는 해도 그를 정말 사랑한다. 나이는 상관이 없다"고 웃어보였다.

마지막으로 람지트는 "나는 평생을 농부로 살았다. 아들들은 고위공무원이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