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9월 중소제조업 생산 넉 달만에 반등"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1.07 1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소제조업 생산이 넉 달 만에 상승세로 돌아섰다.

기업은행 산하 IBK경제연구소의 '9월 중소제조업 동향 조사'에 따르면 9월 생산지수는 120.9로 전달(119.4)보다 1.3% 증가했다. 이 같은 오름세는 지난 5월 이후 4개월 만이다.

다만 지난해 9월(120.7)과 비교하면 0.9% 감소해 전년 동기 대비 6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가동률은 73.1%로 전달보다 1.3%포인트 높아진 반면 지난해 같은 달보다는 0.7%포인트 떨어졌다. 수주와 수익성도 전달보다 각각 6.2%포인트, 4.2%포인트 개선됐으나 지난해 9월보다는 3.2%포인트, 0.3%포인트 하락했다.

중소제조업체의 자금사정은 전달보다 다소 나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자금사정이 어렵다고 응답한 업체는 27.6%로 전달보다 3.9%포인트 줄었다. 자금사정이 어려워진 이유 중 국내 판매부진의 응답비율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IBK경제연구소 김계엽 팀장은 "여름휴가가 끝나고 추석 특수 등 계절적 요인이 반영돼 소폭 개선된 것으로 분석된다"며 "다만 대내외 불확실성 지속으로 지난해 동월 대비 부진이 이어지고 있어 당분간 회복세가 지연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LG·GM, 美서 다시 3조 배터리 합작..연 100만대분량 생산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