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주한 43개국 대사부부 패션 외교전 벌인다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1.07 11: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8일 경기국제박람회 개막… 세계 의상 페스티벌 관심

대한민국에 주재하고 있는 각국 대사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한복과 자국 의상 맵시를 겨루는 패션 외교전이 열린다.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8일부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제10회 경기국제관광박람회 개막행사로 해외 43개국 공관대표(대사) 부부가 참여하는 ‘세계 의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8일 오후 2시부터 열리는 세계 의상 페스티벌에는 말레이시아와 파키스탄, 폴란드, 인도, 러시아, 이탈리아 등 43개국 대사 부부들이 각각 한복과 자국 의상을 입고 패션쇼 외교전을 치를 예정이다.

경기관광공사 황준기 사장은 “국제관광박람회 성격에 맞게 각국의 대사들이 한복과 자국 패션을 한껏 뽐낼 수 있는 무대를 만들었다”며 “외교관들은 패션에도 남다른 감각과 관심을 가지고 있는만큼 열띤 경쟁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11일까지 열리는 이번 경기국제관광박람회에서는 최근 여행의 화두로 떠오른 ‘힐링투어(Healing Tour)’를 콘셉으로 다양한 국내외 여행상품과 관련 정보를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 대형 여행사들이 참여하는 여행상품관에서는 관람객들이 현장에서 다양한 국내외 여행상품의 정보를 얻을 수 있고, 특별 할인가로 여행상품을 구입할 수도 있다.

또 관람객들이 행사장을 출발해 임진각과 오두산전망대, 강화참숯가마 등 주요 코스를 반나절만에 관광하고 다시 행사장으로 돌아오는 반일(半日)투어 상품도 단돈 1000원에 판매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관광공사가 주관하는 경기국제관광박람회는 해마다 10만 여 명의 관람객이 찾고 있으며, 입장료는 무료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www.gitm.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작은 구멍이 큰둑 허문다… 잘나가는 대형사들 ESG '빨간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