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새누리, 쇄신실천기구 '국정쇄신정책회의' 설립 공약

머니투데이
  • 김경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2.09 11: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통령 직속, 국정쇄신 종합추진계획 수립 실천점검…행정수반 및 野추천인사 1/3 포함

새누리당이 9일 정치쇄신 과제를 실천하기 위해 국정쇄신 종합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실천 여부를 점검할 '국정쇄신정책회의(가칭)'를 새정부 출범과 동시에 설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대희 정치쇄신특별위원회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박근혜 후보는 국민의 선택을 받을 경우 준비된 대통령으로서 국민과 약속했던 정치쇄신 공약과 무소속(안철수) 전 후보가 제시했던 의견을 포함해 새롭게 대선과정에서 제시된 많은 의견을 수렴해 이를 추진하기 위해 대통령 직속 '국정쇄신정책회의'를 설치해 운용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국정쇄신정책회의는 대통령을 의장으로 관련 행정각부 장관과 국무총리 실장, 청와대 수석비서관 등을 비롯한 정부의 정책 담당자로 구성된다.

여기다 각계 전문가와 계층·세대·이념과 지역 등을 대표하는 시민대표 특히 야당이 추천하는 인사를 3분의 1 이상 포함해 국민의 뜻이 반영되도록 구성할 방침이다. 또 분야별 추진과제를 담당할 분과위원회를 두고 전문적인 연구·조사를 수행한다.

안 위원장은 "국정쇄신정책회의는 박 후보가 약속한 정치쇄신공약 중 정부가 추진할 수 있는 대통합 탕평인사, 민주적 국정운영, 국회와 협력강화, 기회균등위원회 설치, 검찰개혁 등과 관련된 국정쇄신과제를 선정하고 그 과제별로 구체적인 실천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특히 이번 대선공약으로 제시한 국정쇄신 공약뿐만 아니라 야당의 후보자가 제시한 정치쇄신 공약도 검토해 수용할 부분은 과감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며 "아울러 이번 공약에 포함되지 아니한 국정전반에 걸친 쇄신책을 국민들로부터 수렴해 국정 과제로 삼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위원장은 "국정쇄신정책회의는 과제선정과 추진계획을 구체적으로 정하고 추진상황을 세밀히 점검해 공약이 실현되는지를 엄밀히 감독, 약속이 실천되는 새로운 정치가 이뤄지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쇄신은 실천이 중요하다. 오늘 공약은 실천의지를 다시 한 번 강조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누리당은 이와 함께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가 제시한 여·야·정 협의체로 필요하면 검토할 방침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