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태광, '사회복지사 초청 감사의 밤' 개최

머니투데이
  • 류지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2.13 10: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태광그룹(심재혁 부회장)이 연극배우 박정자씨와 함께 하는 '사회복지사 초청 감사의 밤' 행사를 진행한다.

태광그룹은 오는 14일 서울 중구 삼일로창고극장에서 열리는 박정자씨의 연극 50년 기념 작품 '19 그리고 80' 공연에 사회복지사들을 초대해 연극을 관람하고 박씨와 함께 와인파티도 연다고 13일 밝혔다

태광그룹과 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가 공동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연말을 맞아 사회복지 현장 실무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교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된다. 태광그룹과 관계를 맺고 있는 30여개 사회복지 시설에서 근무하는 사회복지사 48명이 우선 초대됐다.

또한 태광그룹의 사회공헌 페이스북에서 진행한 이벤트에 응모한 사회복지사 중 20명을 추첨해 티켓 2장씩을 제공했다.

연극 '19 그리고 80'은 박정자씨의 외길 연기 인생 50주년을 기념하는 공연으로 '19세 청년이 80세 할머니에게 사랑을 느끼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사회복지사들이 연극을 관람하는 14일이 박정자씨의 첫날 공연으로 내년 2월 초까지 계속된다.

태광그룹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묵묵히 애쓰는 사회복지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사회복지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자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연 장소인 삼일로창고극장은 국내 최초의 민간 설립극장이자 소극장 운동의 본거지로 우리나라 연극의 상징적 공간이지만 지난해 재정난 등으로 폐관 위기에 처해 있었다. 이에 태광그룹이 후원자로 나서 체납액 등을 지원하고, 극장 개·보수를 거쳐 지난해 8월 재개관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