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레일 북-러 철도연결사업 참여 요청 받아

머니투데이
  • 대전=허재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2.13 10: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레일이 지난 11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81회 국제철도연맹(UIC) 전체총회'에서 러시아측으로부터 '북한과 러시아간 철도연결사업'에 참여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총회에 참석한 블라디미르 이바노비치 야쿠닌 러시아철도 사장은 별도 면담을 통해 현재 추진 중인 북한 나진과 러시아의 하산을 잇는 철도연결프로젝트에 코레일 참여를 요청했다.

야쿠닌 사장은 이 자리에서 "북-러 철도연결과 나진항 컨테이너 확충에 투자하는 이번 프로젝트가 동북아 물류망 부흥을 꾀하고, 남·북간 화해 및 협력의 단초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남북간 철도협력사업에 적극적인 중재자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는 뜻을 밝혔다고 코레일측은 전했다.

나진~하산간 철도연결사업은 북한과 러시아간 철도 연결과 함께 북한 나진항에 부두 및 물류단지를 조성하는 것으로 러시아철도 측에서 이미 상당부문 투자를 진행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정창영 코레일 사장은 "한국 정부 및 기업 관계자들과 협의를 거쳐 신속하게 협력이 이뤄질 수 있도록 코레일의 참여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