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만의 도장을 만들어드려요! _ 수제도장 전문몰 ‘손새김’

머니위크
  • 강동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399
  • 2013.03.14 11: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원하는 그림이나 문구 넣을 수 있는 스페셜 도장 인기

“도장은 예쁘면 안되나요?”
일반적으로 도장을 떠올리면 무미건조한 디자인과 사무적인 느낌의 전형적인 도장 이미지를 생각하기 쉽다. 기존 도장의 무겁고 딱딱한 이미지를 탈피해 누구나 하나쯤은 가지고 싶어하는 멋지고 예쁜 도장을 만들기 위해 탄생한 전문몰이 있다.

2
2


수제도장 전문몰 ‘손새김(sonsaegim.com)’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2010년 카페24 솔루션(www.cafe24.com)을 이용해 오픈한 손새김은 친근하고 러블리한 분위기의 사이트 운영으로 젊은 고객층으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고객들에게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사무적인 느낌이 나지 않도록 상품 디자인, 사이트 분위기 등에 있어 차별화를 시도했다. 손새김이라는 쇼핑몰 이름도 고객들에게 좀 더 친근하게 다가가고 싶어서 ‘손으로 새기는 수제도장 사이트’를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한글로 지은 것이다.

손새김은 커플도장, 아기도장 등 100여가지 디자인의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고객이 원하는 문구나 그림을 수용한 주문제작도 가능하다. 모든 도장은 자연석 위에 100% 수작업으로 자체제작 된다. 작가의 글꼴로 새겨지는 수제 도장이기 때문에 같은 글씨라도 차이가 있을 수 있고 모방과 도용이 어렵다는 게 특징이다.

손새김 최은영(32) 대표는 “과거 제품 디자이너로 직장생활을 해오던 중에 나만의 디자인을 담은 제품을 만들고 싶어 창업을 결심했다”며 “고민을 하다가 무미건조한 기존 도장에 디자인을 접목시켜 새롭게 재구성해 보면 좋을 것 같아서 수제도장 전문몰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손새김의 고객층은 대부분 30대 초중반의 여성들이다. 본인 도장을 구매해본 후 디자인이나 품질이 만족스러워서 가족이나 친구에게 선물용으로 재구매를 하는 고객들이 많다. 또, 구매를 해본 사람들의 입소문을 통해 신규 구매를 하는 고객도 꾸준하다.

나만의 도장을 만들어드려요! _ 수제도장 전문몰 ‘손새김’


최근 가장 인기 상품은 ‘스페셜 도장’이다. 세상 하나뿐인 나만의 도장을 가지고 싶어하는 고객들을 위해 본인이 원하는 문구를 새겨주거나 그림을 넣어주기 때문에 상품을 받는 고객 만족도가 매우 높다.

최 대표는 “요즘은 뱀띠 해라 뱀 모양이 들어간 그림이나 최신 유행문구를 넣어달라는 요청이 많고, 아기 발자국이나 아기가 그린 그림을 넣어 달라는 요청도 있다”며 “주문제작이 가능하기 때문에 고객의 요구를 최대한 수용할 수 있다는 게 손새김의 최대 경쟁력”이라고 전했다.

이처럼 수제 제작이라는 아이템의 특성상 손새김은 디자인과 품질, 배송 이 3가지 부분을 특히 중요시 여기고 있다. 일일이 직접 제작하기 때문에 주문하고 일주일을 기다려야 상품을 받을 수 있지만 급하게 필요한 경우에는 주문 후 3일째 되는 날에는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수제작 돌도장이다 보니 파손되지 않도록 파우치에 넣어서 안전하게 배송하고 있다.

디자인과 품질은 손새김이 더욱 주력하는 부분이다. 전면과 측면을 모두 활용한 입체적인 디자인을 추구하고 있으며, 손새김만의 독창적인 서체로 글자 수나 이름에 따라 찍었을 때 가장 예쁘게 나오도록 연구해 글씨를 배열하고 있다.

또 기존 목도장이나 플라스틱 도장과 달리 오래 사용해도 상하거나 마모가 적은 좋은 자연석을 골라 제작하고 있으며, 측면 디자인 역시 오래 되거나 물에 젖어도 지워지거나 번지지 않도록 특수 염료를 사용하고 있다. 인주도 몇 달간 테스트를 거쳐 우수한 품질의 인주만 판매하고 있다.

최 대표는 “앞으로도 고객 만족도와 제품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새로운 디자인 개발과 품질 경쟁력 강화에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