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JP모간자산운용,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 출시

머니위크
  • 유병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4.01 17:5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JP모간자산운용코리아는 전세계 주식, 채권, 리츠 등 다양한 자산에 분산투자하는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 증권자투자신탁(채권혼합-재간접형)(이하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는 주식의 배당이나 이자와 같은 정기적인 수익, 즉 인컴(income)을 창출하는 전세계 고배당 주식, 고금리 채권, 리츠 등 다양한 인컴자산에 분산투자함으로써 인컴수익과 자본수익을 동시에 추구한다. 또한 수익을 증대하고 개별 자산에 집중 투자함으로써 발생 가능한 위험의 분산을 위해 투자 지역 및 자산의 비중을 탄력적으로 조절하는 자산배분 전략을 수행한다.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는 홍콩에 등록된 역외펀드인 ‘JPMorgan Multi Income Fund’에 투자하는 재간접형 펀드상품이다.

JP모간자산운용의 글로벌 멀티에셋그룹(Global Multi Asset Group, GMAG)이 운용 중이며 GMAG의 자산배분 프로세스를 통해 투자비중을 결정한 후 개별 자산군의 투자 전문가들과 협력하에 투자대상을 엄선하고 투자를 실행한다.

GMAG는 뉴욕과 런던 그리고 홍콩에 기반을 두고 있는 70명의 투자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현재 910억달러 규모를 운용 중이다.

차승훈 JP모간자산운용코리아 대표는 “최근 각국의 환율 및 통화 정책에 따라 글로벌 주식 및 채권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아짐에 따라 투자 자산군의 다각화를 통해 위험을 줄이면서 안정적으로 인컴을 확보하고자 하는 투자자들의 니즈가 늘고 있다”며 “특히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는 불확실한 시기에 투자위험을 낮추고 꾸준한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유용한 투자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러 기대한다”고 밝혔다.

JP모간자산운용은 이에 앞서 지난 2월 아시아지역의 인컴자산에 투자하는 JP모간 아시아 퍼시픽 인컴펀드를 출시한 바 있다.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는 수익을 재투자하지 않고 매월 정기적으로 투자자에게 분배하는 월지급식 펀드도 함께 선보인다.

JP모간 글로벌 멀티인컴펀드는 하나은행, 신한금융투자, 대우증권, HMC투자증권 전국 영업점을 통해 가입할 수 있으며, 4월 중순경 국민은행을 통해서도 판매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