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용인봄꽃축제로 '행복힐링' 하세요

머니투데이
  • 용인=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4.15 14: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3만명 관람객 예상, 수도권 대표 축제 부각

용인봄꽃축제로 '행복힐링' 하세요
용인시가 다음달 3일부터 7일까지 용인농촌테마파크에서 제7회 용인봄꽃축제를 연다.

‘행복 힐링(healing)’을 주제로 선보이는 이번 용인봄꽃축제는 48개 프로그램(부스 91개)이 마련됐다. 농촌체험 관광상품 및 화훼·농특산물·생산품을 활용한 ‘5감 만족 체류형 콘텐츠’로 주민소득 창출을 위한 시민 주도형 축제로 추진된다.

특히 올해에는 경전철 송담대역에서 행사장까지 가는 셔틀버스를 운행하는 등 행사장 접근성이 높아졌다.

3일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3군사령부 군악대의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개막세리모니, 기념사 등이 이어지고 용인설화(동방삭과 효자 어운해) 어린이뮤지컬, 3군사령부 의장대(버즈 민경훈 등 한류스타 가수 군인콘서트)가 식후행사를 장식한다.

화훼전시판매장 운영, 제19회 대한민국 난 전시회, 민속식물전시회 등 다채로운 전시·판매 프로그램도 펼쳐진다. 또 봄꽃가족사랑 걷기대회, 봄꽃 캐릭터 아바타, 봄꽃 드림 낚시터 등 특별행사가 있으며, 봄꽃소망터널, 농촌마을 체험 등 체험·참여콘텐츠를 비롯해 봄꽃뮤지컬, 거리 아티스트 공연, 용인시민기예경진대회 등 공연·경연 행사가 선보인다.

한편 지난해 용인봄꽃축제의 경제적 파급효과는 약54억 원으로, 방문객 1인당 소비지출액이 외래지역 방문객은 5만9627 원, 용인지역 방문객은 3만2651원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올해 13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고르는 법' 버핏도 배웠다…멍거의 4단계 분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