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신證, 70억 규모 DLS 1종 출시

머니투데이
  • 김지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4.30 10: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신證, 70억 규모 DLS 1종 출시
대신증권이 안정성을 겸비한 파생상품을 선보인다.

대신증권은 최대 31.5%의 고수익을 제공하는 원금부분보장형 파생결합증권(DLS) 상품 ‘대신 Balance DLS 50호’를 다음달 3일까지 판매한다고 30일 밝혔다.

DLS 50호는 만기가 1.5년이고, 기초자산이 금이다. 이 상품은 만기평가일 이전에 단 한번이라도 최초기준가격의 145%를 초과하여 상승한 적이 있으면 5%(연 3.33%)의 수익을 제공한다.

반면, 145%를 초과해 상승한 적이 없더라도, 조건을 만족하면 가격 상승분에 70%을 곱해 최대 31.5%(연 21%)의 수익을 제공한다. 조건은 만기평가일에 금가격이 최초기준가격의 100% 초과, 145% 이하로 종가 마감하면 된다.

이 상품은 만기평가일에 금가격이 최초기준가격보다 하락 마감하여도 일정부문의 손실만을 부담하면 되는 장점이 있다. 금가격이 만기평가일에 최초기준가격의 100% 미만, 95% 이상이면 가격 하락분만큼 원금손실이 발생하고 최초기준가격의 95%를 초과하여 하락하더라도 최대 손실폭은 5%로 고정된다.

판매규모는 70억 원이며 초과 시 안분배정된다. 최소청약단위는 100만 원이고, 발행일은 5월 6일이다. 상품가입은 대신증권 전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김두환 대신증권 파생상품영업부장은 “높은 변동성으로 인해 금에 투자하길 망설이는 고객들에게 좋은 대안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갖춘 다양한 파생상품을 개발해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