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한카드 앱 모바일카드 첫 선보여

머니투데이
  • 진달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01 09:0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6개 카드사 공동 추진 모바일카드 '앱카드'

↑신한카드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방식의 모바일카드인 '신한 앱카드'를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롯데, 농협 등 6개 카드사가 공동으로 모바일카드 규격을 개발한 이후 첫 출시다. /사진제공=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방식의 모바일카드인 '신한 앱카드'를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롯데, 농협 등 6개 카드사가 공동으로 모바일카드 규격을 개발한 이후 첫 출시다. /사진제공=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방식의 모바일카드인 '신한 앱카드'를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롯데, 농협 등 6개 카드사가 공동으로 모바일카드 규격을 개발한 이후 첫 출시다.

앱카드은 별도의 발급절차 없이 기존 카드를 스마트폰 앱에 등록,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사용하는 모바일카드다. 기존 신용, 체크, 기명선불카드 모두 가능하다. 기존 모바일카드는 대부분 유심(USIM)에 카드정보를 저장하는 방식이었다.

신한앱카드는 안드로이드, iOS 기반 스마트폰 사용자 모두 사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은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아이폰 사용 고객은 5월초부터 앱스토어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가맹점도 현재 사용 중인 결제 단말기의 소프트웨어만 수정하면 결제할 수 있다. 또 바코드 리더기만 있어도 앱카드 결제가 가능하다.

신한카드는 이러한 편리성으로 '신한 앱카드'가 모바일카드 시장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신한카드는 시범사업으로 우선 명동지역 100여개 중소 가맹점을 '앱카드 명동존'으로 선보인 후 5월내 200여개 점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앱카드 출시 기념으로 명동존에서 사용시 20% 캐시백과 결제한 가맹점 개수에 따라 최대 1만점의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의 앱카드 출시로 고객과 가맹점에서 모바일카드가 활성화되면 출시 예정인 5개 카드사의 성공적인 출시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앱카드가 향후 모바일카드 시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카드 외 5개 카드사는 오는 6월쯤 앱카드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