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민주 전당대회서 나온 "여보 고마워" 누가?

머니투데이
  • 고양(경기)=김경환 기자
  • 김성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04 17: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말말말]당대표·최고위원 후보, 마지막 연설 어록

김한길(왼쪽), 이용섭 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4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5.4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 들어서고 있다./ 뉴스1
김한길(왼쪽), 이용섭 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4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5.4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 들어서고 있다./ 뉴스1
4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전당대회). 새로운 대표와 최고위원이 되려는 후보자들의 열띤 웅변이 진행됐다. 때론 위트가, 때론 열정이 넘치는 '말말말'이 쏟아졌다.

"안녕하십니까. 비대한 비대위원장입니다."
= 문희상 비상대책위원장, 인삿말에서.

"우리 당은 조금 '비대'하신 분들이 일을 잘 하신다."
= 이석현 임시 전당대회 의장, 문희상 비대위원장과 최규성 의원에게. 문 비대위원장과 최 의원은 '후덕한' 체격이 인상적이다.

"새정치는 안철수나 민주당 밖이 아니라 민주당 한복판에서 꽃피울 것"
= 이용섭 당대표 후보, 마지막 정견발표에서.

"지금이라도 김한길 의원이 나를 도와주면 이길 수 있소."
= 김한길 당대표 후보, 2002년 대선 당시 위기에 처한 노무현 후보가 자신을 찾아와 도움을 요청했다며.

"여보, 고맙습니다."
= 양승조 최고위원 후보, 사법고시에 6번 떨어지고 7번째 합격하는 동안 아내가 자신을 뒷바라지하고 부모님을 18년 동안 모셨다며.

"귀족야당의 모습을 쓰레기통에 처박아야 한다."
= 우원식 최고위원 후보, 현장과 소통하고 공감하지 않은 그동안의 문제점을 반성해야 한다며.

"중국을 발칵 뒤집은 5.4 혁명처럼 민주당의 5.4 혁명을 만들어주십시오."
= 안민석 최고위원 후보, 민주당의 계파 해소 등 혁신을 강조하며.

"탈당이 지도자로서 책임을 지는 모습인가."
= 유성엽 최고위원 후보, 문성근 전 당대표의 민주당 탈당을 비판하며.

"저는 인동초와 야생화를 떠받친 들풀이었다."
= 윤호중 최고위원 후보, 자신이 인동초(고 김대중 전 대통령)와 야생화(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도와 정치를 해왔다며.

"계파를 모르고, 알려고 하지도 않았다."
= 신경민 최고위원 후보, '무계파'인 자신이 개혁 최고위원이 되겠다며.

"지역주의를 3번 넘은 '부산 3선' 조경태에게 당직 하나 주십시오."
= 조경태 최고위원 후보, 민주당 불모지에서 3선을 하는 동안 중앙당 당직을 맡지 못했다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