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은마아파트옆 노른자위 '구마을' 재건축 '제동'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16 09: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은마아파트옆 노른자위 '구마을' 재건축 '제동'
 은마 등 서울 강남구 주요 아파트와 인접해 있어 노른자위로 꼽히고 있는 대치동 일대 노후 다가구·다세대주택 밀집지역인 구마을 재건축이 연기됐다.

 서울시는 지난 15일 제8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어 강남구 구마을 1,2,3지구 주택재건축 정비구역 지정(안)을 보류 결정하고 소위원회에서 논의하도록 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마을 재건축 전체 지구 토지이용계획과 주변지역과의 연계성을 고려한 종합적인 기반시설 설치 계획 등이 미비하다는 게 보류 결정 이유다. 시는 이번 보류 내용을 보완한 변경 계획안으로 다음 소위원회를 열어 논의할 예정이다.

 대치동 구마을 1,2,3지구는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상 재건축 정비예정구역이며 '대치동 구마을 제1종지구단위계획'의 특별계획구역으로 2011년 4월에 결정됐다.

 시에 따르면 구마을 1,2,3지구에는 현재 898가구가 거주하고 있으며 이중 조합원에 해당하는 권리자수는 745가구다. 재건축 후에는 총 981가구가 들어설 예정이어서 일반분양 물량은 236가구다.

 대치동 963번지 일대 2만9532㎡ 규모의 구마을1지구는 용적률 241%, 건폐율 26%를 각각 적용받아 최고 18층 높이 아파트 9개동 454가구로 계획됐다. 구마을 2지구는 대치동 977번지 일대 1만4593㎡ 규모로 용적률 221%, 건폐율 36%를 적용해 최고 15층 8개동 270가구가 들어설 예정이다.

 구마을 3지구는 대치동 964번지 일대 1만4833㎡ 규모로 용적률 249%, 건폐율 40%를 적용해 최고 17층 7개동에 257가구를 신축할 예정이었다.
구마을 종합 건축배치(안) / 사진제공 = 서울시
구마을 종합 건축배치(안) / 사진제공 = 서울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바이든 美대통령, 삼성부터 가는데 이재용은 '재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