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언맨 분필 낙서, 금방이라도 튀어나올 듯

머니투데이
  • 이슈팀 정소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16 21: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아이언맨 분필낙서'라는 제목의 온라인 게시글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사진 속 칠판에 그려진 아이언맨 그림은 흰색, 노란색, 빨간색 세가지 분필색만으로도 훌륭하게 표현돼 있다.

아이언맨 수트에 명암대비를 줘 입체감 있게 나타냈으며 옆에는 아이언맨 수트를 입고 있을 때의 토니 스타크 얼굴 또한 사실적으로 표현해 분필 이상의 느낌을 주고 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그라데이션 훌륭하다", "분필낙서도 예술작품이다", "지워버리기 아깝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아이언맨3는 16일 760만 누적관객 수를 기록해 역대 박스오피스 12위에 랭크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