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통큰 중국인들' 4천만원짜리 삼성 UHD TV 100여대 예약

머니투데이
  • 이창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019
  • 2013.05.3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전자, 중국 VVIP 마케팅… 85형 UHD TV 프리미엄 마케팅 박차

지난 7일 중국 베이징 어선당에서 열린 삼성전자 '85S9 런칭 행사'에서 진행자들이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지난 7일 중국 베이징 어선당에서 열린 삼성전자 '85S9 런칭 행사'에서 진행자들이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중국 프리미엄 TV시장 마케팅이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부터 두 달간 상하이, 베이징 등 중국의 4대 도시에서 중국의 VVIP를 대상으로 85형 UHD(초고화질) TV '85S9'의 행사를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수많은 중국 VVIP들이 직접 행사를 찾아 삼성 UHD TV의 생생한 화질과 예술적 디자인을 직접 체험했다. 행사가 진행된 일주일간 100여대의 85형 UHD TV가 예약 판매되는 성과도 거뒀다.

이에 앞서 지난 4월 삼성전자는 상하이 엑스포 전시장에서 열린 '상하이 요트 박람회'에 단독 부스를 마련해 85형 UHD TV를 전시했다. 특히 요트 구매 고객 등 중국 VVIP를 대상으로 프리미엄 마케팅을 실시했다.

또한 화동 지역 판매 대리상과 핵심 고객들을 초청해 85형 UHD TV의 선명한 화질과 '타임리스 갤러리'(Timeless Gallery) 디자인을 설명하는 등 제품의 우수성을 알렸다.

지난 7일에도 청나라의 황금시대를 이끈 건륭제(乾隆帝)가 자주 찾았다는 베이징의 문화 유적지 '어선당'(御膳堂)에서 '85S9 런칭 행사'를 열었다. 이 행사에서도 삼성전자는 각계 인사와 핵심 고객을 대상으로 중국 전통 문화와 삼성 UHD TV를 결합한 마케팅을 펼쳤다.

김광진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동북아시아 제품전략그룹장은 "중국은 고급시장 잠재력이 클 뿐만 아니라 VIP의 제품 구매가 일반 소비자에게 미치는 파급력이 큰 것이 특징"이라며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 VVIP 대상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펼쳐 브랜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디스플레이서치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중국의 55형 이상 대형 TV 시장에서 삼성전자는 22.4%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2000달러이상 프리미엄 TV 시장에서도 삼성전자는 41.2%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1위를 기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