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검찰, 아이유 결혼설 유포 수사 착수

머니투데이
  • 이태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30 17: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검찰, 아이유 결혼설 유포 수사 착수
서울중앙지검은 "가수 아이유(20·본명 이지은)의 결혼설을 유포한 사람을 처벌해 달라"며 아이유 소속사가 네티즌을 고발한 사건을 형사5부(부장검사 권순범)에 배당, 수사에 착수했다고 30일 밝혔다.

검찰은 고발 내용 등을 검토한 뒤 사건을 경찰에 내려 보내 수사를 지휘할 지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앞서 아이유의 소속사인 로엔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아이유와 가수 A씨의 결혼설이 유포되자 결혼설을 최초로 유포한 사람과 해당 루머 글에 악성 댓글을 단 네티즌을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당시 로엔 측은 "해당 루머와 관련해 수사를 의뢰, 최초 유포자 및 적극적 유포자를 찾아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