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업銀, 최대 2억원 적격전환대출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03 11: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기업은행 (8,670원 상승170 -1.9%)은 주택가치 하락과 소득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하우스푸어를 위해 'IBK적격전환대출'을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원리금 상환이 어려운 하우스푸어의 주택담보대출을 장기 고정금리형 적격대출로 전환해주는 갈아타기용 상품으로 금리는 기존 적격대출과 연동해 적용된다.

기존 대출의 담보 평가액과 LTV비율을 그대로 적용하기 때문에 주택가격 하락에 따른 인한 원금상환 부담 없이 2억원 한도로 최장 30년까지 빌려준다.

거치기간 없이 만기까지 분할상환을 원칙으로 하지만 실직 등의 사유로 소득이 감소한 경우에는 원금상환을 최장 10년간 유예하고 이자만 납입할 수 있다.

대상은 △1주택 소유자 △부부 합산 연소득 6000만원 이하 △주택가격 6억원 이하 △전용면적 85m2 이하 등의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아울러 원리금분할상환 중이거나 만기일시상환 기한이 3개월 이내에 도래해야 하며 전체 대출기간의 절반 이상 경과했거나 최초 대출 이후 3년 이상 지나야 한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