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주방가전에 스타 쉐프 열정·혼 입힌다"

머니투데이
  • 서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13 0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美 뉴욕서 생활가전 프리미엄 전략 공개… 클럽드쉐프(Club des Chefs) 가동

삼성전자가 미국 뉴욕 삼성하우스에서 생활가전의 글로벌 1위 달성을 위한 주방가전 프리미엄 공략 청사진을 발표하고 세계적인 스타 쉐프 5명과 함께 '클럽드쉐프(Club des Chefs)'프로젝트를 런칭했다. (왼쪽부터) 에릭 트로숑(Eric Trochon), 프랭크 카트로노보(Frank Catronovo), 미쉘 트로와그로(Michel Troisgros), 윤부근 대표, 프랭크 팔시넬리(Frank Falcinelli), 크리스토퍼 코스토프(Christopher Kostow)./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미국 뉴욕 삼성하우스에서 생활가전의 글로벌 1위 달성을 위한 주방가전 프리미엄 공략 청사진을 발표하고 세계적인 스타 쉐프 5명과 함께 '클럽드쉐프(Club des Chefs)'프로젝트를 런칭했다. (왼쪽부터) 에릭 트로숑(Eric Trochon), 프랭크 카트로노보(Frank Catronovo), 미쉘 트로와그로(Michel Troisgros), 윤부근 대표, 프랭크 팔시넬리(Frank Falcinelli), 크리스토퍼 코스토프(Christopher Kostow)./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79,400원 상승900 1.1%)가 미슐랭가이드 3스타(Star)에 선정된 미쉘 트로와그로(Michel Troisgros)를 비롯해 5명의 스타 쉐프와 손잡고 프리미엄 주방가전을 선보인다. 이들 스타 쉐프들은 삼성전자 생활가전 제품의 기획 단계부터 참여해 '소프트 경쟁력'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13일 미국 뉴욕 소호(SOHO)에 위치한 삼성하우스(Samsung House)에서 국내외 매체를 대상으로 오븐·냉장고 등 주방가전을 중심으로 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가전 전략을 발표했다. 오는 2015년 생활가전 글로벌 1위 달성을 위한 또 하나의 프로젝트가 시작된 셈이다.

이날 행사에는 3대에 걸쳐 세계 최장기간 프랑스 미슐랭 가이드 3스타 레스토랑 쉐프로 선정된 미쉘 트로와그로(Michel Troisgros)를 비롯해 세계적으로 저명한 스타 쉐프 5명이 참석해 제품과 요리를 동시에 선보이는 색다른 행사를 진행했다.

5명의 쉐프들은 향후 삼성전자 생활가전 제품의 기획 단계부터 출시 단계까지 참여하게 된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의 강점인 하드웨어 기술에 전문가적 지식과 경험을 통한 소프트 경쟁력을 강화, 쉐프의 열정과 혼이 담긴 삼성 주방가전을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이 프로젝트는 단순히 제품에 스타 쉐프의 전문노하우를 제품에 더하는 형태의 협업에 그치지 않고 주방가전을 이용하는 소비자들과 제품 사용경험을 SNS로 공유할 예정이다. 또 다양한 소비자 참여 마케팅을 통해 새로운 커뮤니티를 형성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소비자들은 다양한 식재료를 관리하는 법과 조리하는 방법 등 스타 쉐프의 고급 조리 노하우를 제공받게 된다. 이를 통해 가정에서 건강한 식습관을 구현하는데 도움을 받는 것은 물론 고급 식문화를 경험할 수 있게 된다. 다른 나라 소비자와의 교류를 통해 새로운 키친 라이프 스타일도 창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는 '클럽드쉐프' 프로젝트를 통해 삼성전자의 주방가전을 업계최고의 전문가들이 쓸 수 있는 수준까지 끌어올린다는 목표다. 또 쉐프들과의 각종 행사를 통해 프리미엄 글로벌 주방가전 브랜드로 발돋움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젊은 쉐프들을 지속적으로 '클럽드쉐프' 프로젝트에 영입해 스타 쉐프의 창의적인 조리방법과 제품 활용방법을 전수하고 혁신적인 시도를 할 수 있는 지식공동체 형태로 프로젝트를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윤부근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부문 대표는 삼성하우스(Samsung House)행사
에서 "클럽드쉐프는 소비자의 식문화에 대한 삼성전자의 시각과 생활가전 소프트 경쟁력을 담은 상징적인 프로젝트가 될 것" 이라며 "소비자들이 최고의 만족을 느낄 수 있는 가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의식주에 활용되는 생활가전 제품 특성에 맞춰 라이프스타일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제품 활용 시나리오를 제공하는 마케팅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미쉘 트로와그로 쉐프 외에도 2011년 선정 프랑스 최우수 기능장(MOF·un des Meiller Ouvrier de France)이자 프랑스 파리의 명문 요리학교 '페랑디'(L'Ecole Gregoire-Ferrandi)의 교수인 에릭 트로숑(Eric Trochon), 미국 최연소 3 Star 쉐프인 크리스토퍼 코스토프(Christopher Kostow)와 프랭크 카트로노보(Frank Catronovo), 프랭크 팔시넬리(Frank Falcinelli)가 참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