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셀타비고 박주영, 리그 최종전 불참해 벌금 물어

머니투데이
  • 이슈팀 조성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18 09: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주영/사진=뉴스1
박주영/사진=뉴스1
스페인 셀타비고의 박주영이 리그 마지막 경기에 불참해 벌금을 문 것으로 알려졌다.

스페인 일간지 '테라'는 17일 박주영이 지난 시즌 셀타비고와 에스파뇰의 시즌 최종전에 무단으로 불참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박주영은 벌금을 물었으며 동료들에게 지급된 보너스도 받지 못했다.

박주영은 부상 중이라 경기에 나설 상황은 아니었지만 부득이한 경우가 아니면 벤치에서 경기를 참관하는 것이 규정이다. 박주영이 왜 경기에 불참했는지 이유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지난 시즌 스페인 무대에서 22경기 동안 3골을 넣은 박주영은 임대 기간이 만료돼 원소속팀 아스날과 협상을 벌여야 한다. 영국 언론은 아스날이 박주영을 방출명단에 올렸다고 보도한 바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