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朴대통령, 저커버그 만나 창조경제 의견 교환

머니투데이
  • 김익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18 1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朴대통령, 저커버그 만나 창조경제 의견 교환
박근혜 대통령이 18일 오전 청와대에서 페이스북 공동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인 마크 저커버그(29)를 만나 창조경제 구현 및 벤처 창업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만남은 삼성전자와 페이스북을 활용한 마케팅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지난 17일 밤 10시에 방한한 저커버그의 요청에 의해 이뤄진 것이다. 페이스북 측에서는 마르니 리바인 부사장, 다이엘 로즈 부사장 등이 배석했다.

약 30분간 진행된 만남에서 저커버그는 페이스북 입장에서 매우 중요한 시장인 한국에 대한 투자를 계속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다. 아울러 한국의 중소·벤처기업들이 페이스북의 소셜 플랫폼을 통해 세계 시장에 진출할 수 있기를 희망했고, 한국의 창조경제 추진을 위한 협력방안도 모색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4월 22일 빌 게이츠 테라 파워 회장, 26일에는 래리 페이지 구글 CEO를 만났나. 이날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 등 경제정책 핵심기조인 창조경제에 부합하는 ICT 분야 전문가들과의 잇따른 만남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듣고, 향후 정책 추진과정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한편 저커버그는 박 대통령 면담 후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에 들러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신종균 IM(IT 모바일)부문장 등을 만난 뒤 1박 2일의 짧은 방한 일정을 마치고 이날 밤 출국할 예정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