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알리안츠생명, 빈곤아동 치료비 5천만원 전달

머니투데이
  • 신수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21 11: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명재 알리안츠생명 사장(오른쪽)이 21일 알리안츠생명 본사에서 김미셸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에게 빈곤아동 치료비 5000만원을 전달했다./사진제공=알리안츠생명
이명재 알리안츠생명 사장(오른쪽)이 21일 알리안츠생명 본사에서 김미셸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에게 빈곤아동 치료비 5000만원을 전달했다./사진제공=알리안츠생명
알리안츠생명은 국제아동구호기구 세이브더칠드런에 빈곤아동 질병 치료기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알리안츠생명은 1995년부터 2012년까지 18년간 심장병 어린이 수술기금 11억9500만원을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으며, 올해부터는 빈곤아동들의 전반적인 치료비 지원으로 사업범위를 넓혔다.

이명재 알리안츠생명
사장은 기금 전달식에서 "의료복지의 사각지대에 놓인 어린이들이 제때 치료를 받아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밝혔다.

알리안츠생명은 오는 7월부터는 임직원들이 급여에서 각출한 기부금을 빈곤아동 질병 치료비, 저소득 어린이 교육비, 방학 중 방임 어린이 지원비 등으로 매월 전달할 예정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