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중국에서 통하는 커피 브랜드는

머니위크
  • 강동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41
  • 2013.07.03 19: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국에서 통하는 커피 브랜드는
국내 유명 프랜차이즈 커피전문 브랜드인 '탐앤탐스' '커핀그루나루' 등 여러브랜드가 진출을 꾀하고 있는 가운데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인 ㈜카페베네 (www.caffebene.co.kr)가 커피프랜차이즈 최초로 중국 50호점을 돌파했다.

지난 2012년 4월 중국 종합그룹인 중기투자집단과 합자법인을 설립한 후 북경 왕징점을 시작으로 현지에 진출한 후 14개월 만에 이루어낸 성과이다.

카페베네는 중국 50호점 ‘북경북신교점’이 위치한 장타이루는 중국 북경의 대표적인 번화가로 주요 국내외기업 및 금융기관이 밀집한 지역이다.

약 63평 규모의 복층 형태의 매장으로 운영되는 카페베네 북경북신교점은 카페베네의 독특한 인테리어인 북카페를 비롯한 대형 미팅룸 등으로 대표되는 편안한 복합문화공간을 콘셉트로 현지인은 물론 관광객들에게도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페베네는 이번 중국 50호점 오픈을 기점으로 중국과 미국을 중심으로 한 해외 진출에 더욱 박차를 가해 글로벌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중국 시장의 경우, 최근 두 달 간 20여 개 점을 오픈하는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어, 당초 목표였던 올해 중국 300개 점 오픈을 무난히 넘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페베네는 올해 중국 내 300개, 미국 내 100개 의 글로벌 프랜차이즈 매장 오픈을 목표로 발표한 바 있다.

카페베네가 단시간 내에 중국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것은 진출 초반 현지 파트너 계약부터 메뉴와 마케팅 등까지 철저한 사전 시장조사를 통해 성장 가능성 높은 중국 시장 내에서 준비된 사업 전략으로 승부했기 때문이다.

한류 열풍을 타고 모델과 드라마를 통해 카페베네를 먼저 접하게 하여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갔으며, 넓고 편안한 인테리어와 다양한 메뉴군을 중국 카페베네에 도입하였다.

현재 중국현지에는 카페베네의 빙수와 미숫가루라떼 등 등 한국적인 메뉴가 높은 판매율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최근에는 한국 카페베네에서 새롭게 출시된 여름 신메뉴도 함께 선보이는 등 대한민국의 커피 문화를 고스란히 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카페베네는 2013년 6월 현재 미국 6개, 중국 50개, 필리핀 2개 매장을 운영 중이며, 상반기내 사우디아라비아와 인도네시아에 매장을 여는 등 활발한 해외 진출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