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아시아나 "美 한국조종사 비하, 아시아나 명예실추"

머니투데이
  • 김태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954
  • 2013.07.14 15: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시아나, 조종사 비하 보도한 해당 방송국과 NTSB '법적 대응' 유력시

MTIR sponsor

아시아나항공 (3,375원 상승25 0.8%)은 미국의 지역 방송국에서 조종사를 비하하는 보도가 나온 것과 관련해, 해당 방송국과 NTSB(미국 국가교통안전위원회)에 대해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지역방송인 KTVU는 지난 12일(현지시간) NTSB의 발표 내용을 전하면서, 조종사 이름에 대해 아시아인을 저급하게 비하하는 표현을 사용해 보도했다. NTSB에 따르면 이번 보도는 NTSB의 인턴 직원이 해당 이름을 방송국에 확인해 준 것으로 확인됐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KTVU의 보도는 조종사 4명은 물론 회사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사건이다"며, “해당 내용으로 보도를 실시한 KTVU와 이를 확인해 준 NTSB를 대상으로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이다”고 말했다.

KTVU는 미국 폭스(FOX) TV의 자회사로서, 샌프란시스코 지역을 대상으로 한 지역 방송국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