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안녕' 고민女 "조정치 닮은 외모 놀림 받아"

스타뉴스
  • 정진욱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07
  • 2013.07.30 07:4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KBS 2TV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 방송 화면
사진=KBS 2TV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 방송 화면
연예인 조정치를 닮은 외모 때문에 고민인 고민녀가 등장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이하'안녕하세요')'에서는 조정치를 꼭 빼닮은 외모 때문에 고민인 여고생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처음 가면을 쓰고 등장해 궁금증을 유발한 고민녀는 이내 가면을 벗고 조정치와 비슷한 얼굴을 공개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고민녀는 "학교 아이들이 조정치를 닮았다고 매일 놀린다"며 "한 번은 남자애들이 수련회를 가서 '우리 학교에 조정치가 있다'고 소리쳐 너무 가슴 아팠다"고 밝혀 방청객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어 고민녀는 "학교에 소문이 다 나서 바보같이 누구한테 말하지도 못했다"며 한숨을 쉬었다.

MC들은 "한참 민감한 나이에 상처를 많이 받았을 것 같다. 태연한 척 얘기하고 있지만 얼마나 가슴이 아팠겠느냐"며 주인공을 다독였다.

이후 출연한 고민녀의 친구들은 "지나가면서 아이들이 비웃을 때 마다 정말 화난다. 친구인 입장에서도 정말 스트레스 받고 화가 난다"며 분노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조정치가 직접 출연해 주인공을 위로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삼성, 공정위에 일감몰아주기 '면죄부' 신청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