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안현주, 배동성과 파경 심경.."쇼윈도 부부의 비극!"

스타뉴스
  • 김기웅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011
  • 2013.08.09 10: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KBS 2TV '여유만만' 방송캡쳐
/사진=KBS 2TV '여유만만' 방송캡쳐
배동성의 전 부인 안현주가 이혼 후 심경을 밝혔다.

9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 출연한 안현주는 개그맨 배동성과의 파경 후 상황과 고충을 전했다.

안현주는 배우자가 연예인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방송에서 행복한 모습만 보일 수밖에 없는 현실이었다"며 "곪았다가 터진 이혼이 일반인에겐 갑작스러운 일로 비춰져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이에 MC 조영구는 연예인이 아닌 안현주의 언론 대응이 '긁어 부스럼'이 아니냐고 의아해했다. 평소 배동성과 친분이 있다고 밝힌 조영구는 "이혼 사실을 굳이 언론에 공개하고 방송에 출연하는 이유는 무엇인가?"라고 물었고, 안현주는 "이혼 후에도 사람들에게 전남편의 아내로 불리는 것이 불편했다. 더 당당하게 살고 싶어 방송 출연을 결심했다"며 꼬리표가 달린 채 살아가야 하는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조영구는 "부부가 같이 방송할 때 어쩔 수 없이 행복한 모습을 가장하는 경우가 있다. 그런 연예인 부부는 쇼윈도 부부가 맞다"고 동감했다. 조영구 역시 아내와 함께 방송출연을 하고 있는 연예인 중 하나다.

이날 방송에서, 부부생활로 받은 스트레스로 우울증에 시달려 자살 시도까지 했다고 밝힌 안현주는 이혼을 염두에 두고 있는 부부들에게 현실적인 조언을 전했다.

한편, 잉꼬부부로 알려졌던 배동성-안현주 부부는 지난 3월 결혼 22년 만에 이혼한 것이 알려져 세간에 충격을 주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