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日 방사능, 내년 우리 바다 영향…어느 정도?

머니투데이
  • 하세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362
  • 2013.08.30 16:2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해 7월 독일 킬 연구소는 시뮬레이션 결과에 따라 후쿠시마 사고로 유출된 방사성 물질이 5~6년 안에 미국 해변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발표했다. 왼쪽 위부터 'Z' 방향으로 1년, 2.5년, 5년, 10년 후 오염수가 퍼져나가는 모습을 시뮬레이션한 모습. 사고 1년이 지나면 사고 당시 오염농도의 0.1%(빨간 지역), 10년이 지나면 사고 당시 오염농도의 0.01%(파란 지역)로 희석된다. /사진=킬 연구소
지난해 7월 독일 킬 연구소는 시뮬레이션 결과에 따라 후쿠시마 사고로 유출된 방사성 물질이 5~6년 안에 미국 해변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발표했다. 왼쪽 위부터 'Z' 방향으로 1년, 2.5년, 5년, 10년 후 오염수가 퍼져나가는 모습을 시뮬레이션한 모습. 사고 1년이 지나면 사고 당시 오염농도의 0.1%(빨간 지역), 10년이 지나면 사고 당시 오염농도의 0.01%(파란 지역)로 희석된다. /사진=킬 연구소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 흘러나오고 있는 방사능 오염수가 내년쯤 우리나라 해역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30일 한국해양과학기술원에 따르면 기술원이 중국 제1해양연구소와 공동으로 연구한 후쿠시마 사고 관련 예측 모델에서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 방사능 오염수가 일본열도 남안에서 태평양으로 흐르는 쿠로시오 해류의 외곽 지류와 합류해 우리나라 남해와 동해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이는 오염수가 쿠로시오 해류를 따라 태평양으로 유출돼 우리나라 해역으로는 유입되지 않는다는 기존 발표와는 사뭇 다른 것이다.

그러나 기술원은 그 양이 단위면적당 0.01베크렐(Bq·방사선량 단위) 정도로, 전세계 바다 평균인 단위면적당 2Bq의 200분의 1로 극히 미량일 것으로 추정했다. 우리 몸이 자연상태에서 받는 방사선량은 하루 약 4000Bq이다.

또 해당 예측 모델에 따르면 방사능 오염수는 6년 안에 태평양 전체로 퍼지고, 10년 후에는 우리나라 해안에도 도달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7월 독일 킬 연구소도 시뮬레이션 결과에 따라 후쿠시마 사고로 유출된 방사성 물질이 5~6년 안에 미국 해변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오염수가 태평양에서 빠른 속도로 희석되면서 6~9년 뒤 태평양 방사능 수치는 원전사고 이전의 약 2배 수준에 그칠 것으로 연구소는 내다봤다. 연구소 측은 이것이 식수에 적용되는 기준보다도 낮은 방사능 수치라고 밝혔다.

다만 킬 연구소의 연구결과는 2011년 3월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이후 수주간 유출된 방사성 물질량을 토대로 예측한 것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