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 도로시설물 파손 운전자 신고하면 포상금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0.24 08: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만∼5만원 차등 지급

서울시는 내년부터 방호울타리·충격흡수시설·중앙분리대 등 도로시설물을 파손하고 도주하는 운전자를 신고하면 최대 5만원의 포상금을 주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시설물 원상복구비가 △20만원 이상 60만원 미만이면 1만원 △60만원 이상 100만원 미만이면 3만원 △100만원 이상이면 5만원을 차등 지급한다. 파손 장면을 담은 블랙박스 화면, 사진, 동영상 등 증거를 제출하면 된다. 신고는 120 다산콜센터와 도로시설과(☎02-2133-1664)에 하면 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