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취득세 눈치보기'에 아파트 매매가 상승세 둔화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30
  • 2013.10.24 11: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감정원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 8주 연속 상승…전셋가 61주째 고공행진

'취득세 눈치보기'에 아파트 매매가 상승세 둔화
 부동산 관련법안의 입법 지연으로 취득세 인하 적용시기에 대한 불확실성이 가중되면서 아파트 매매시장에서는 매수자들의 '눈치보기'가 한창이다. 이에 따라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세도 점점 둔화되는 모습이다.

 24일 한국감정원(원장 권진봉)에 따르면 21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대비 0.10% 올라 8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하지만 상승폭은 전주(0.14%)에 비해 0.04%포인트 낮아졌다. 주택 구입을 취득세 인하 결정 이후로 미루는 매수자가 늘면서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세가 둔화됐다고 감정원은 설명했다.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은 0.09% 상승했다. 서울(0.12%)은 8주 연속 상승세를 유지한 가운데 강북(0.09%)과 강남(0.14%) 지역 모두 오름세를 보였다. 주요 자치구로는 서울 관악(0.54%) 금천(0.39%) 서대문(0.24%) 동대문(0.22%) 강남(0.21%) 성동(0.17%) 등이 상승했다.

'취득세 눈치보기'에 아파트 매매가 상승세 둔화
 0.10% 가량 상승한 지방에선 정부종합청사 2단계 이전을 앞둔 세종시 인근지역의 오름세가 두드러졌다. 시도별로는 경북(0.26%) 대구(0.23%) 세종(0.18%) 충북(0.11%) 충남(0.10%) 부산(0.10%) 광주(0.08%) 등이 상승한 반면 전남(-0.04%)은 하락했다.

 전세가격은 0.24% 상승하며 61주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다.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을 중심으로 중·소형 아파트 매물부족이 계속되면서 시세를 끌어 올렸다. 감정원 관계자는 "중·소형 전세매물이 없어 중·대형으로까지 확산된 모습이 나타났다"며 "다만 전셋값이 급격히 오르면서 월세로 옮겨가는 수요가 늘어 지난주에 비해 상승폭은 다소 둔화됐다"고 말했다.

'취득세 눈치보기'에 아파트 매매가 상승세 둔화
 수도권(0.33%)에서는 서울(0.35%)이 27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고, 인천과 경기도 각각 0.45%, 0.28% 올랐다. 서울 강북과 강남은 각각 0.44%와 0.29% 상승했다. 주요 자치구로는 성북(0.61%) 관악구(0.60%) 노원구(0.58%) 서대문구(0.55%) 용산구(0.53%) 영등포구(0.51%) 등이 상승했다.

 지방(0.15%)은 지난주에 비해 상승폭이 둔화된 모습을 보였다. 시도별로는 대구(0.29%) 충남(0.27%) 세종(0.19%) 충북(0.15%) 부산(0.14%) 광주(0.13%) 등의 순으로 상승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