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레진코믹스·플랜티 등 벤처 5사, 해외진출 지원받아

머니투데이
  • 이하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0.28 14: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글로벌 K-스타트업, 영·미 진출 지원 5개기업선정

레진코믹스·스투비플래너·하티센스·플랜티·비스킷 등 스타트업들이 '글로벌 K-스타트업'의 지원을 받아 런던과 실리콘밸리 진출에 나선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글로벌 K-스타트업 프로그램 2013'의 35개 선발팀 중 글로벌 성공 가능성이 높은 5개 우수 스타트업에 대해 28일 역삼동 구글코리아에서 구글특별상을 시상했다.

글로벌 K-스타트업은 KISA가 미래창조과학부·구글·주한영국대사관·국내포털·통신사 등과 협력을 기반으로 인터넷 분야 창의적 아이디어를 발굴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6월 선발된 35개의 유망 스타트업은 5개월 간 개발인프라·전문가멘토링·기술경영교육·특허출원 등의 지원을 통해 아이디어 구체화 및 서비스 개발을 진행했다.

이번 수상은 구글이 선정한 전문 해외심사단의 엄정한 평가를 거친 5개사가 선정됐다. 주요 서비스는 △만화에 특화된 글로벌 콘텐츠 플랫폼 '레진코믹스' △소셜 여행 플래닝 서비스 '스투비플래너' △심폐소생 교육 시뮬레이터 'Heartisense' △화초 관리를 위한 IoT기반의 디바이스 '플랜티' △모바일 사전앱 '비스킷' 등이다.

선정된 스타트업은 내달부터 해외 진출에 나선다. 영국 런던,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현지 투자자 및 기업가 대상 투자설명회와 네트워킹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영어 피칭스킬 향상을 위해 국내 사전교육도 진행된다. KISA는 스타트업들이 해외 투자자와 기업가 등을 대상으로 효과적으로 서비스를 소개해 투자유치 가능성을 높일 수 있도록 해외전문가 2인을 초청해 밀착 코칭을 지원할 계획이다. 오는 31일에는 서울대학교에서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과의 5개 구글특별상 수상팀간의 대담자리도 마련된다.

송윤호 KISA 인터넷진흥본부장은 "해외진출 지원을 통해 한국의 우수 스타트업에 대한 글로벌 투자자들의 인식 전환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간 선도기업과의 협력 프로그램을 발굴해 국내 우수 스타트업 발굴과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총 2억8000만원의 창업지원금을 받는 최종 10개 우수 스타트업은 다음달 말 '글로벌 K-스타트업 프로그램 2013 시상식'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