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늘의앱]발품 팔지 않고 영업한다! 'New소비자영업사원'

머니투데이
  • 박효주 앱매니저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1.14 1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늘의앱]발품 팔지 않고 영업한다! 'New소비자영업사원'




■New소비자영업사원
■스토어 = 플레이스토어

■개발사 = 정다운고객견적센터



- 온·오프 특징 살린 입찰 방식
- 메시징 기능 제공
- 다양한 분야 지원




구매자와 판매자를 이어주는 애플리케이션(앱) 'New소비자영업사원'은 자동차, 대출, 병원, 소송, 여행, 이사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소비자 본인이 최적의 구매를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소비자가 견적의뢰 글을 올리면 분야별 현업에 종사하는 영업사원들이 가격을 제시하고 소비자는 가격 및 조건을 비교해 구매를 결정한다. 소비자는 시간과 지리적 제약 없이 효율적인 구매가 가능하고 영업사원들은 기존 영업활동 외에 추가적인 영업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영업사원이 제시한 견적은 선착순 5명으로 제한되며, 영업사원들끼리는 서로 견적을 볼 수 없어 투명한 경쟁입찰이 가능하다.
[오늘의앱]발품 팔지 않고 영업한다! 'New소비자영업사원'

한편, 'New소비자영업사원'은 이전에 출시됐던 소비자영업사원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다소 딱딱했던 기존 UI를 화사하게 바꾸었으며, 앱과 연동되는 웹사이트(www.0upin.com)도 함께 운영한다. 여기에 대출, 여행, 이사, 병원, 소송 등까지 분야를 늘렸고, 영업사원 순위를 선정하는 등의 기능을 추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종부세 6082만원→3126만원"…1주택자 세금, 2년 전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