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애비나 딸이나...' 마구잡이 막말 김용민은 누구?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1.24 20: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주진우 시사IN기자(왼쪽 두번째)가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나꼼수'의 멤버 김용민(왼쪽), 정봉주와 함께 14일 오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으로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2013.5.14/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주진우 시사IN기자(왼쪽 두번째)가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나꼼수'의 멤버 김용민(왼쪽), 정봉주와 함께 14일 오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으로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2013.5.14/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엊그제 박근혜 정권을 향해 원색적인 비하글을 남겨 파문을 일으킨 김용민은 누구?

김용민은 시사평론가이자 방송인으로 자리매김하며 특히 인터넷 팟캐스트 '나는 꼼수다' 멤버로 이름을 쌓았다.

그는 언론인 상을 탄 적도 있으며 대학교 겸임교수를 역임했다.

또 정계에 진출 한 적도 있다. 지난해 4·11 총선 당시 서울 노원갑에 민주당 후보로 출마했던 김씨는 총선을 앞두고 자신이 2004년 인터넷방송에서 했던 말이 뒤늦게 공개되면서 사과한 바 있다.

그는 당시 "유영철을 풀어가지고 부시, 럼스펠드, 라이스를 아예 XX(성폭행)을 해가지고 죽이는 거예요"라는 등의 발언을 했다.

이런 파문에 책임을 지고 그는 지난 3월 민주당을 탈당했다.

한편 김씨는 지난 23일 트위터글을 통해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전주교구 소속 일부 사제들이 박 대통령의 사퇴를 요구하는 시국미사를 연데 대해 청와대가 비판하자 반박의 글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다.

그는 "후안무치도 유만분수(유분수)지, 부정선거로 당선된 것들이 반성은 커녕 큰 소리 떵떵치니"라며 "이 정권은 불법정권임을 자인하는 꼴이다. 하긴 그 애비(아비의 잘못된 표기)도 불법으로 집권했으니. 애비나 딸이나"라고 박 대통령 부녀를 비난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