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K리그 클래식, 내년도 스플릿시스템 유지.. 달라진건?

스타뉴스
  • 전상준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2.03 18: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리그 클래식 우승 트로피 /사진=OSEN
K리그 클래식 우승 트로피 /사진=OSEN
K리그 클래식이 2014년에도 스플릿 시스템을 유지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3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이사회를 열고, 2014년 K리그 대회 방식과 일정을 확정지었다.

□ 2014년 K리그 클래식(1부) 대회 방식

12팀이 참가하는 최상위리그 'K리그 클래식'은 팀당 38경기씩 총 228경기를 치른다. 3월 8일 개막해 11월 30일에 마친다. 정규라운드는 33R(3Round robin, 198경기)로 진행되고, 이후 1~6위와 7~12위로 나눈 스플릿 라운드로 5R(1Round robin, 30경기)를 더 치른다.

올 시즌과 달라진 점은 정규라운드에서 각 팀 간 3번씩 경기를 치른다는 점이다. 이후 스플릿 라운드에서는 한 번씩만 대결을 펼친다. 경기수가 홀 수 인만큼 홈 앤 어웨이에 대한 형평성 문제는 추후 논의를 통해 해결할 예정이다.

□ 2014년 K리그 챌린지(2부) 대회 방식

10팀이 참가하는 ‘K리그 챌린지’ 정규라운드는 3월 22일 개막해 11월 16일에 마친다. 1위 팀은 K리그 클래식 자동 승격, 2위 팀은 K리그 클래식 11위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새롭게 결정된 사항은 승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팀을 2~4위 간 플레이오프로 가린다는 점이다. 11월 22일 3위와 4위가 3위 홈에서 단판경기(준PO)로 승부를 가리고, 90분 무승부시 3위 팀을 승자로 한다. 11월 29일 또는 30일에 준PO 승자가 2위와 같은 방식으로 단판전을 치러 승강 플레이오프 진출팀을 가린다.

□ 1,2부리그 간 승강 플레이오프

K리그 클래식 11위 팀과 K리그 챌린지 2위 팀의 승강 플레이오프는 1,2차전 홈 앤드 어웨이로 열리며, 12월 3일과 7일에 개최된다. 올스타전은 8월 첫째주말로 예정되어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