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상봉1구역등 5개 재건축정비구역 줄줄이 해제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2.05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주택재건축 정비(예정)구역 해제 분포도./자료=서울시
주택재건축 정비(예정)구역 해제 분포도./자료=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일대 최고 21층 480가구 규모의 아파트로 지어질 예정이었던 상봉1구역을 비롯해 서울시내 5개구역의 재건축정비사업이 줄줄이 취소됐다.

 서울시는 지난 4일 제20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어 중랑구 상봉동 314-1번지 일대 상봉1 주택재건축정비구역 등 5개 정비(예정)구역 해제 안건을 모두 가결했다고 5일 밝혔다.

 해제 구역은 △중랑구 상봉동 314-1번지 일대 △중랑구 신내동 493번지 일대 △성북구 정릉동 710-81번지 일대 △구로구 오류동 18-8번지 일대 △관악구 봉천동 685번지 일대 등이다.

 정릉2구역은 추진위원회의 승인 취소로 구청장이 해제를 요청했고 추진주체가 없는 나머지 4개 구역은 토지소유자 30% 이상의 해제요청에 따라 결정이 이뤄졌다.

 이중 상봉동·신내동·오류동 등 3개 구역은 실태조사에 따른 주민의견청취 결과 해제된 지역으로, 시는 앞으로 추진주체가 없는 정비예정구역의 해제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시는 이달 중으로 5개 정비(예정)구역을 해제 고시할 예정이다.

 진희선 시 주거재생정책관은 "실태조사가 진행 중인 구역이 많은 만큼 추후 해제를 결정하는 구역은 건축물 개량?신축 등 개인별 재산권을 자유롭게 행사할 수 있도록 하고 주민들이 동의할 경우 대안사업 추진을 통해 기반시설 등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