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스마트폰으로 자동차·자전거 제어 신기술 선보여

머니투데이
  • 머니바이크 이고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1.08 11: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전자가 CES 2014에서 BMW, 트렉(Trek) 등과 파트너십을 맺고 갤럭시 시리즈를 다양한 제품들과 연결해 활용하는 사례들을 시연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CES 2014에서 BMW, 트렉(Trek) 등과 파트너십을 맺고 갤럭시 시리즈를 다양한 제품들과 연결해 활용하는 사례들을 시연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85,600원 상승1100 -1.3%)가 갤럭시 시리즈(기어, 노트3)로 전기자동차와 자전거 등을 제어하는 신기술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지난 7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가전전시회 '2014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7~10일)'에서 BMW, 트렉(Trek) 등과 파트너십을 맺고, 갤럭시 시리즈를 다양한 제품들과 연결해 활용하는 사례들을 시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삼성전자는 BMW와 공동 개발한 갤럭시 기어 전용 'iRemote'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갤럭시 기어로 BMW의 최초 전기자동차인 'i3'를 제어하는 다양한 상황을 시연했다. 사용자들은 시연에서 배터리 현황, 운행 기록 등 차량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했다.

또한 사용자들은 갤럭시 노트3와 연결된 트렉(Trek)사 커넥티드 자전거의 페달링을 통해 갤럭시 노트3를 충전하기도 했다. 이외에 프레임에 설치된 센서가 속도, 박자, 거리 등을 감지해 갤럭시 노트3나 갤럭시 기어로 전송하는 등 자전거 상태를 실시간 확인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인 파트너십을 통해 최신 스마트 기기인 갤럭시 시리즈를 일상생활에 더 밀접하게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소개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