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개리·전현무 언급 곽정은…알고보니 '19禁' 연애상담 전문

머니투데이
  • 이슈팀 박다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1.15 16:3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잡지 에디터 겸 연애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15일 누리꾼들 사이에 화제다/ 사진=JTBC 캡처
잡지 에디터 겸 연애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15일 누리꾼들 사이에 화제다/ 사진=JTBC 캡처
잡지 에디터 겸 연애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린 글에 개리와 전현무를 언급해 15일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곽정은은 개리의 신곡 '조금 이따 샤워해' 뮤직비디오에 대해 15일 새벽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밤 화제가 된 저 뮤비는 미학적으로 정말 옳지 않다"며 "그게 의도였다면 모르겠지만 그게 의도도 아니었을 듯"이라는 글을 올려 화제가 됐다.

곽정은은 이어 "너무 분명해서 오히려 상상력을 뭉개버리죠"라며 개리의 뮤직비디오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개리의 '조금 이따 샤워해' 뮤직비디오는 외국 배우들의 지나친 노출과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퍼포먼스가 담겨 청소년시청불가 판정을 받았다.

곽정은의 트위터가 주목받으면서 그가 방송인 전현무와 명덕외국어고등학교 선후배 사이라는 점도 이슈가 됐다. 지난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마녀사냥'녹화 올 때마다 사진으로 만나는 전현무님, 같은 고등학교 바로 위 기수 선배다"는 글과 함께 전현무 사진을 게재한 것이 발단. 곽정은은 이어 "9년 전엔가 그가 다른 언론사에 있었을 때 내가 인터뷰한 적이 있는데 그가 이래 유명한 방송인이 될지 전혀 몰랐다는"이라고 덧붙였다.

JTBC '마녀사냥'에서 솔직하고 대담한 연애상담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곽정은은 서강대학교 영문학과를 졸업한 뒤 패션잡지 '휘가로'와 '싱글즈'를 거쳐 '코스모폴리탄'에서 한국판 디지털파트장으로 근무 중이다.

곽정은은 성(性)에 관한 이야기도 과감하게 털어놔 '한국의 캐리 브래드쇼'로 불리며 '19금' 전문 연애상담가로 이름을 알렸다. '캐리 브래드 쇼'는 인기 미국 드라마 '섹스앤더시티'의 주인공으로 극 중 성 관련 칼럼을 쓰는 칼럼니스트다.

특히 곽정은이 지난해 JTBC '마녀사냥'에서 소개한 '관심 있는 남자에게 호감을 표시하는 방법' 3가지는 두고두고 누리꾼들 사이에 회자되고 있다. 그가 언급한 3가지는 '와인잔 어루만지기', '핸드크림 나눠 바르기', '손목 보이며 머리 쓸어올리기'다.

'마녀사냥'을 통해 "여성의 외도가 원인이 될 경우 이혼 확률이 높다", "'X랄 총량의 법칙'이 있는데 모든 인간에게는 일생 동안 쓰고 죽어야 하는 X랄 총량이 정해져 있다"는 '어록'을 남기기도 했다.

그가 출간한 '내 사람이다' 역시 관심을 모은다. '내 사람이다'는 곽정은이 2012년 출간한 연애 에세이로 JTBC '마녀사냥'의 인기에 힘입어 최근 재판된 것으로 알려졌다. 곽정은은 '내 사람이다' 이외에도 '연애하려면 낭만을 버려라'(2010), '신데렐라의 유리구두는 전략이었다'(2009) 등 연애와 사랑 관련 책을 출간한 바 있다.

한편 자신의 트위터 글이 이슈가 돼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자 그는 쏟아지는 관심에 당혹해하며 "네이버 실검 담당자님 저 좀 내려주세요"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곽정은의 트위터 글에 대해 누리꾼들은 "곽정은 개리 뮤비 마음에 안 들었나?", "우리나라 사회분위기 상 쉽지 않은 이야기를 본인의 경험담까지 털어놓아가며 솔직하게 말해줘서 좋다", "곽정은이 말해준 팁 나도 한 번 써보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