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전자, 에티오피아서 현지밀착형 사회공헌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16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희망마을’서 무료검진, 모국어 교육 등 실시

LG전자가 에티오피아에서 건강증진 캠페인과 모국어 교육을 실시하며 현지인들의 자립 지원을 강화한다. 
LG전자는 15일 에티오피아 'LG희망마을'에서 '테스파 야할로 히윗 알래우 (뜻: 건강과 희망을 전합니다)' 건강증진캠페인을 전개했다. 현지 의료진 6명이 주민 200여명에게 무료검진 및 보건의료교육을 제공했다./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에티오피아에서 건강증진 캠페인과 모국어 교육을 실시하며 현지인들의 자립 지원을 강화한다. LG전자는 15일 에티오피아 'LG희망마을'에서 '테스파 야할로 히윗 알래우 (뜻: 건강과 희망을 전합니다)' 건강증진캠페인을 전개했다. 현지 의료진 6명이 주민 200여명에게 무료검진 및 보건의료교육을 제공했다./사진제공=LG전자
LG전자 (146,000원 상승4500 -3.0%)(대표 구본준)가 지난 해부터 실시 중인 에티오피아 센터파 지역 내 ‘LG희망마을’에서의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한다. 단순 봉사활동을 넘어 무료 건강검진, 모국어 교육 등 현지밀착형 프로그램으로 지역주민의 실질적 자활을 돕겠다는 취지다.

LG전자는 이달부터 현지에서 명성이 높은 ‘랜드마크 병원’과 함께 LG희망마을을 시작으로 의료시설 낙후 지역을 순회하는 건강증진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테스파 야할로 히윗 알래우 (Tesfa Yalew Hiwot Alew, 뜻:건강과 희망을 전합니다)’라는 이름의 캠페인은 세계 최빈국으로 낙후된 의료 환경에 있는 현지주민들을 위해 마련됐다. 센터파 내 두기데데라 초등학교에서 현지 의료진 6명이 주민 200여명에게 무료 검진을 실시했다.

LG전자는 이와 함께 문맹률이 70%에 육박하는 센터파 지역 주민을 위해 현지 교사 6명을 지원해 모국어 교육 프로그램 ‘아마릭야 앤니마 (Amaregna Enimar, 뜻:우리말을 배워요)’도 진행한다.

LG전자는 건강증진캠페인과 모국어 교육을 에티오피아 내 다른 낙후지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최용근 LG전자 에티오피아 지사장은 “일회성 지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에티오피아 주민들이 자생력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지속 강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는 에티오피아 현지인들의 자립 지원을 위해 작년부터 일부 농촌지역을 LG희망마을로 선정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오는 2015년까지 △마을 인프라 개선 △시범농장 조성 △마을지도자 육성 등을 지원해 가구별 월 소득 50% 증대 및 자치활동 활성화를 달성할 계획이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