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슈퍼맨' 추사랑 '일취월장' 한국어 실력

머니투데이
  • 이슈팀 문해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16 22: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6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사랑이 '일취월장' 한국어 실력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16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사랑이 '일취월장' 한국어 실력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추사랑의 '일취월장' 한국어 실력이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16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 딸 추사랑은 "어서 오세요", "어디 가세요?", "하지 마" 등의 한국어를 구사하며 아빠 추성훈과 엄마 야노 시호를 놀라게 했다.

추사랑이 "어디 가세요?"라는 말을 반복하자 야노 시호는 추성훈에게 "뭐라고 하는 거야?"라고 물었다. 추성훈은 "어디 가냐는 말"이라고 설명한 뒤 "사랑이 굉장하다"고 놀라움을 표현했다.

추사랑은 또 자신을 데리고 장난치는 추성훈에게 "하지 마"라고 말해 추성훈을 당황시키기도 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사랑이 한국어하는 목소리가 너무 사랑스럽네요", "사랑이 한국어 실력이 날로 느네요. 똑똑해라" "사랑이가 한국어를 적재적소에 잘 써먹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