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U+·NSN, LTE-A 핵심기술 공동시연

머니투데이
  • 바르셀로나(스페인)=이학렬, 성연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25 09: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WC 2014]업링크 콤프 기술 공동시연...업링크 용량 증대

LG유플러스가 노키아솔루션스앤네트웍스와 함께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4’에서 LTE-A 핵심기술인 향상된 업링크 콤프(Enhanced Uplink Cooperative Multi-Point)’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노키아솔루션스앤네트웍스와 함께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4’에서 LTE-A 핵심기술인 향상된 업링크 콤프(Enhanced Uplink Cooperative Multi-Point)’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14,750원 상승50 -0.3%)가 노키아솔루션스앤네트웍스(NSN)과 손잡고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4’에서 LTE-A 핵심기술인 '업링크 콤프(Enhanced Uplink Cooperative Multi-Point)' 기술을 공동 시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기술은 CA(주파수 묶음기술), eICIC(enhanced Inter-Cell Interference Cooridnation)와 함께 LTE-A의 3대 핵심기술 중 하나로 기지국과 기지국간의 전파간섭을 최소화고 주파수 간섭을 제어해 경계지역의 업로드 속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기술이다.

이번 MWC에서 LG유플러스와 NSN이 공동 시연한 향상된 업링크 콤프 기술이 국내에 상용화 되면, 업링크의 무선용량이 크게 증대될 뿐 아니라 기지국간 간섭이 현저히 감소해 업로드 전송속도도 기존 대비 약 2배 이상 빨라지게 된다.

기존에는 기지국에서 2개의 안테나만을 이용했지만, 기지국간 상호연동을 통해 최대 8개의 안테나로 신호를 수신하고 수신된 단말의 신호 중 가장 좋은 품질의 신호를 선택하고 속도를 저하 시킬 수 있는 간섭신호는 제거시켰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고객들은 LTE 데이터 속도 향상 이외에도 LTE를 이용한 LTE음성통화(VoLTE) 등 음성서비스 통화품질도 대폭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 기술의 경우 기존 LTE 단말기의 교체나 업그레이드 없이 기지국 소프트웨어의 업그레이드만으로 바로 적용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LG유플러스의 최택진 기술전략부문장은 “이번에 공개한 기술은 국내에 올 하반기께 상용화 될 예정”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차세대 LTE네크워크에서도 한발 앞서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건강했던 경찰남편, 교차접종 사흘만에 심장이 멈췄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