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안녕하세요' 가인 망언 "의외로 몸무게 많이 나가···47kg"

머니투데이
  • 이슈팀 한정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25 10: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수 가인이 KBS '안녕하세요'에 출연해 몸무게를 공개했다. 47kg의 가인은 의외로 몸무게가 많이 나간다고 망언을 해 황당함을 자아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가수 가인이 KBS '안녕하세요'에 출연해 몸무게를 공개했다. 47kg의 가인은 의외로 몸무게가 많이 나간다고 망언을 해 황당함을 자아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멤버 가인이 '안녕하세요'에 출연해 몸무게 관련 망언을 해 화제다.

24일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33kg의 몸무게를 가진 여성의 고민이 공개됐다. 고민의 주인공은 "마른 몸 때문에 사람들이 손가락질 하는 건 기본이고 심지어 말랐다는 이유 만으로 취업 면접에서 번번이 떨어진다"며 고민을 털어놨다.

이에 가수 혜이니는 "사연녀와 키는 똑같고 몸무게는 37kg이다"라고 말했다. 가인은 이어 "나는 의외로 많이 나간다. 47kg이다."고 말했다.

가인의 몸무게 공개에 진행자 이영자는 "그걸 가지고 뭘 그러냐"고 말했다. 신동엽은 "두 사람 몸무게를 합쳐도 이영자 씨를 못 이긴다. 이영자 윈!"이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안녕하세요' 제작진은 고민 주인공의 정확한 몸무게를 측정하기 위해 체중계를 준비했다. 신동엽은 "숙녀분을 체중계에 오르게 할 수 없으니 이영자 씨가 직접 안고 몸무게를 측정하라"고 요구했다.

신동엽의 요청에 이영자는 즉석에서 고민 주인공을 번쩍 안고 체중계에 올랐다. 두 사람의 몸무게는 총 115kg으로 주인공의 몸무게 33kg를 제외하면 이영자의 체중은 82kg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영자의 실제 몸무게를 알게 된 진행자들과 게스트들은 "이영자 씨 생각보다 별로 안 무겁다. 의외다"라고 반응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