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동영 "김상곤, 국민적 요구에 결단 있어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2.25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경기지사 선거, 지방선거 판 좌우...경기도 이겨야 서울도 이겨"

(서울=뉴스1) 김현 기자 =
민주당 정동영 상임고문. 2013.12.1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민주당 정동영 상임고문. 2013.12.1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정동영 민주당 상임고문은 25일 야권내 경기도지사 후보로 거론되는 김상곤 경기도교육감과 관련, "대의를 위해 (김 교육감이 경기지사 출마를) 결단해야 한다는 국민적 요구가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지금 교육감 사퇴 시한이 3월초로 임박해 있기 때문에 결단이 있어야 되는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고 밝혔다.

정 상임고문은 이날 오전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김 교육감의 교육감 (선거) 승리는 사실상 보장된 것이나 마찬가지다. (경기지사 출마는) 답답하고 실의에 빠진 국민을 위해 몸을 던지는 셈인데, 김 교육감이 그런 생각을 해야 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경기도지사 문제는 도지사 자리를 누가 하느냐의 자리의 문제가 아니라 지방선거의 판을 좌우한다. 경기도 선거를 야권이 이기면 서울을 이길 수 있지만, 놓치면 서울도 위험하고 전체가 위험하게 된다"면서 "(야권이 패하면) 박근혜정부의 지난 1년간 폭주와 불통은 계속될 것이고, 이는 국민에게 불행한 일이기 때문에 반드시 연대를 통해 여권을 견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김 교육감이 안철수 무소속 의원의 신당인 '새정치연합'에 합류할 가능성에 대해 "일단 곧 입장을 밝힌다고 하니 지켜봐야겠지만, 제가 아는 김 교육감은 정당에 입당할 처지가 못 된다"며 "교육감이 될 때 민주당의 지지와 도움을 받았기 때문에 그런 점에서 무리가 있을 것이고, 교육 혁신과 교육계에 대한 사명을 생각하면 교육감 자리를 버리고 도지사 출마를 위해 어느 정당에 입당하는 것도 부담이 될 것이기 때문"이라고 내다봤다.

정 상임고문은 경기지사 선거에서의 야권연대 방식과 관련해선 "현실적으로 민주당 후보가 되기 위해 열심히 하는 후보들이 계시기 때문에 (후보를 공천하지 않기엔) 민주당으로선 어려움이 있다"면서 "박원순 시장 때 민주당 후보는 후보대로 있었지만, 단일화해서 범야권이 지지해 승리했듯이 여러 가지 모델이 있었다"고 '박원순 모델'을 예로 들었다.

이어 "김 교육감이 (경기지사 출마라는) 국민적 요구에 대해 먼저 대답을 해야 한다"며 "그리고 나서 새정치연합과 민주당이 방법론에 대해 여러 가지가 있을 수 있다. 경기도를 이기려면 연대 없이는 못 이긴다. 어쨌든 단일화해서 야권후보를 하나로 만드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 상임고문은 새정치연합이 전날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를 선언한 것과 관련해선 "나름대로 신뢰를 지키기 위한 선택"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그러나 민주당의 기초공천 여부에 대해 "개인적으로 기초공천을 할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다"면서 "공천제가 유지되는 한 법치주의 원칙을 따를 수밖에 없고, 민주주의 원칙으로 한번 더 생각해보면 정당정치의 발전을 위해선 풀뿌리에 대한 정당공천은 원리에 맞다. 또 지방자치는 사실 민주당의 유산"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방선거 전체가 탈당이냐 아니냐, 공천이냐 아니냐로 본질이 희석되는 것은 새누리당을 돕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연대는 가능성이 아니라 필수"라며 "지방선거가 박근혜정부 지난 1년의 국정방향을 바꿔내느냐, 아니면 더 강화시키느냐의 일이 될 텐데, 그것은 결국 지도력이 핵심이다. 계속 지속적으로 대화하고 협력해야 한다. 경쟁할 것은 경쟁하고, 협력할 것은 협력해야 한다"고 연대의 필요성을 거듭 역설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 못지않은 바이든…中 때리는 美 '발톱' 꺼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