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SK플래닛 "빅데이터로 '넥스트 커머스' 잡겠다"

머니투데이
  • 강미선 기자
  • 2014.02.27 09:2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빅데이터 활용 온오프라인 통합 커머스로 차별화된 고객 가치 제공

image
서진우 SK플래닛 사장이 26일 오전(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2014'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사진제공=SK플래닛
"빅데이터를 적극 활용해 더 높은 고객 가치를 창출하고 온오프라인의 진정한 결합을 현실화하는 '넥스트 커머스'를 선보이겠습니다."

SK플래닛이 빅데이터를 활용해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하는 '넥스트 커머스' 전략을 공개했다.

서진우 SK플래닛 사장은 26일 오전(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모바일월드콩그레스)2014'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넥스트 커머스(Big Data in NEXT Commerce)'를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서고 이같이 밝혔다.

서 사장은 "지금은 빅데이터에 투자할지 선택을 할 때가 아니라 실제 빅데이터를 비즈니스에서 어떻게 활용하고 어떤 고객가치를 전달할 지 고민해야 하는 시점"이라며 "그 질문의 답은 모바일에서 찾을 수 있다"고 밝혔다.

서 사장은 모바일 환경이 빠르게 확산된 한국을 예로 들며 "모바일 데이터 사용 급증은 단순히 양적 증가가 아니라 고객을 다면 관찰할 기회가 그만큼 폭발적으로 늘었다는 의미"라며 "SK플래닛은 다양한 모바일 플랫폼 운영경험을 통해 모바일 커머스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하면 고객에게 특별한 가치를 전달할 수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한국의 모바일 커머스 시장은 올해 연 거래액이 10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2011년 이후 연평균 성장률 154.7%를 기록하고 있다. 같은 기간 미국시장 성장률 61.1%에 비해 2.5배 이상 높은 성장세다.

SK플래닛 11번가의 경우 지난 2년간 모바일 커머스 거래액이 8배 이상 늘었다. 하루 결제의 50% 이상은 모바일 결제다.

서 사장은 "결국 고객이 제공해준 데이터를 통해 고객을 더 잘 알게 되고 이를 통해 일관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면서 온라인-모바일-오프라인이 연계된 옴니채널(Omni-Channel)을 구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SK플래닛의 차세대 커머스는 온오프라인이 통합돼 고객·사업자간 교류가 모바일을 통해 다양하고 끊김없이 이뤄지며, 거래뿐 아니라 소통과 정보교류가 쉽고 편하게 실시간 이뤄지는 ‘통합 커머스’라는 설명이다.

서 사장은 "3700만명 회원과 5만여개 가맹점을 보유한 ‘OK캐쉬백’을 모바일에 특화된 'NEW OK캐쉬백'으로 새롭게 선보였다"며 "이처럼 고객에게는 새로운 가치를, 사업자에게는 비용효율성과 추가 이윤창출 기회를 제공해 판매자와 소비자가 서로 윈-윈(Win-Win)할 수 있는 게 통합 커머스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SK플래닛이 추구하는 ‘넥스트 커머스’의 가장 큰 특징은 모바일을 중심으로 LBS(위치기반서비스), NFC(근거리무선통신), BLE(저전력 블루투스) 등 혁신적 기술을 통해 소비자·매장·생산자가 유기적 관계를 맺고 상호교류를 하는 것.

예를 들어 고객이 제휴 매장에 비치된 NFC태그에 스마트폰을 갖다 대면 포인트 적립과 함께 인근 매장 쿠폰과 이벤트 정보가 제공된다. 다른 매장들 간 공동 마케팅을 통한 프로모션 참여도 가능하다. 고객 위치를 기반으로 주변 가게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소비자는 편리하고 제휴업체는 타깃 마케팅 기회를 잡는다.

서 사장은 "모바일을 매개로 고객의 모든 일상에 새로운 가치를 더하고, OK캐쉬백, 11번가 등 강력한 커머스 플랫폼 경쟁력을 기반으로 '넥스트 커머스'의 해외진출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