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BMW, 가양동에 프리미엄 인증 중고차 전시장 개설

머니투데이
  • 홍정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11 10: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BMW 가양 BPS 전시장/사진제공=BMW코리아
BMW 가양 BPS 전시장/사진제공=BMW코리아
BMW코리아는 공식 딜러인 도이치모터스가 서울 가양동에 프리미엄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11일 밝혔다.

BMW 가양 프리미엄 셀렉션 전시장은 국내 최대 규모로 전용면적 740㎡(약 223평)에 총 40대 차량 전시가 가능하다.

김효준 사장은 "BMW 프리미엄 셀렉션을 통해 인증 중고차를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했다"며 "이번 가양 전시장 오픈으로 고객과 더욱 두터운 신뢰를 쌓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BMW 프리미엄 셀렉션은 지난해 총 2500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올해는 45% 성장한 3600대로 판매량을 늘려 잡았다.

BMW 프리미엄 셀렉션 전시장은 현재 전국에 8개 운영 중이며, 올해 2곳이 추가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건강했던 경찰남편, 교차접종 사흘만에 심장이 멈췄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