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지소연 4도움 폭발' 女대표팀, 뉴질랜드 4-0 완파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11 11: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이 뉴질랜드를 대파하며 '2014 키프로스컵' 조별리그 1위를 확정했다.

윤덕여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은 11일(이하 한국시간) 키프로스 파랄림니 타소스 마르코 경기장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2014 키프로스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4-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3,4위 결정전에 진출해 스코틀랜드와 격돌하게 됐다.

이번 대회에는 총 12개국이 3개조(A,B,C)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렀다. 여기서 C조 1위는 A,B조 2위팀 중 상위팀과 3,4위 결정전을 치른다. C조 2위팀은 A,B조 2위 팀 중 하위팀과 5,6위 결정전을 갖는다. A,B조 1위는 대회 결승에 진출한다.

앞서 스위스, 아일랜드와 모두 1-1로 비겼던 한국은 이날 뉴질랜드를 꺾으며 1승2무(승점 5)를 기록했다. 한국은 아일랜드(1승2무,승점 5)와 승점은 같지만 골득실에서는 3골 차(한국 +4, 아일랜드 +1) 앞섰다. 이로써 한국이 아일랜드를 제치고 3,4위 결정전에 진출, 오는 12일 오후 9시30분 스코틀랜드(B조 2위)와 맞붙게 됐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br />
<br />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이날 뉴질랜드전에서 한국은 지소연(첼시)이 4도움을 올리며 맹활약했다. 베테랑 권하늘(부산상무)은 멀티골을 터트렸다.

한국은 전반 시작 8분 만에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지소연의 패스를 받은 권하늘이 상대방 골키퍼를 제친 후 포문을 열었다. 이어 전반 36분과 후반 7분 지소연의 패스를 받은 박희영(스포츠토토)과 유영아(부산상무)가 연달아 골을 넣었다. 한국은 후반 26분 지소연의 도움을 받은 권하늘이 쐐기골로 연결하며 4-0 완승의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를 마친 윤덕여 감독은 "앞서 두 번의 경기를 무승부로 비겼다. 이날 경기는 꼭 승리하겠다는 마음가짐이 나와 선수들 모두 무척이나 컸던 것 같다. 그런 각오가 4-0 승리라는 결과로 나온 것 같다. 스코틀랜드와의 3,4위전에서도 이런 분위기를 계속 이어가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 대표팀은 3·4위 결정전을 마친 뒤 오는 14일 오후 4시 30분 인천국제공항(EK322편)을 통해 입국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