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영국 대표 음식 '피시 앤 칩스' 화제···"생선까스 같은 맛?"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동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21 11:1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피시 앤드 칩스(fish and chips)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피시 앤드 칩스(fish and chips)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피시 앤 칩스'가 21일 온라인에서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의 대표적인 음식을 널리 알려진 '피시 앤 칩스'는 감자와 생선에 밀가루 반죽을 입혀 기름에 튀긴 음식이다. 호주와 뉴질랜드에서도 인기 있는 음식이다.

전통적으로 생선은 대구를 고르지만 다른 종류의 흰 살 생선을 쓰기도 한다. 감자는 1센티미터 정도 넓이와 8센티미터 정도의 긴 모양으로 잘라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피시 앤 칩스'의 유래는 다양한 설이 있다. 프랑스에서 들여온 감자 튀김과 유태인 이주민들이 반죽한 생선을 튀겨 먹던 것이 오늘날의 '피시 앤드 칩스'가 됐다고 추정하기도 한다.

'피시 앤 칩스'에 대해 누리꾼들은 "영국의 대표 음식이라니 한번 먹어보고 싶다", "생선까스와 비슷한 맛 아닐까?", "피시 앤 칩스는 어떤 맛일까?", "피시 앤 칩스 정말 맛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