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추신수, 대타로 나와 1볼넷 1득점.. 시범경기 마감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30 10: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시범경기 마지막 날 1볼넷 1득점을 기록한 추신수. /사진=OSEN
시범경기 마지막 날 1볼넷 1득점을 기록한 추신수. /사진=OSEN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추트레인' 추신수(32)가 시범경기 마지막 경기에서 볼넷과 득점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알라모돔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대타로 나와 1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추신수는 이번 시범경기에서 타율 0.161, 1홈런 8볼넷 3타점 8득점을 기록하게 됐다. 지난해 시범경기에서 타율 0.340, 2홈런 3볼넷 2타점 6득점을 기록한 것과 비교하면 다소 아쉬운 성적이다. 다만 볼넷은 지난해보다 많이 얻어내, 1번 타자로서 공을 많이 보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추신수는 팀이 2-4로 뒤진 4회말 애드리안 벨트레를 대신해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섰다. 여기서 추신수는 상대 선발 댈러스 쿠첼을 상대로 볼넷을 골라 출루에 성공했다.

이후 짐 아두치의 중전안타 때 3루까지 들어갔고, 로빈슨 치리노스의 우전 안타 때 홈까지 밟았다. 5회말 공격에서는 애덤 로잘레스와 교체되어 경기에서 빠졌다.

한편 텍사스는 3-4로 뒤진 5회초 5실점, 7회초 4실점하는 등 중반 이후 무너지며 6-13으로 패했다. 텍사스 선발 조 선더스는 4⅓이닝 8피안타(2피안타) 2볼넷 7탈삼진 7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